[유성룡의 '입시포인트']고3 4월 학력평가 채점 결과 분석
작성일 : 2022-05-11 12:06:23
조회 : 1038
작성자 : 에듀팡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2023학년도 수능시험 대비 두 번째 모의시험으로 지난 4월 13일 경기도교육청이 주관하여 실시한 4월 전국연합학력평가(이하 4월 학평)의 채점 결과가 5월 3일 발표되었다.

이번 4월 학평에서 가장 큰 관심사는 3월 학평과 마찬가지로 2022학년도 수능시험 때부터 도입한 선택 과목에 따른 유ㆍ불리를 판단하는 것이 아닐까 싶다. 다시 말하면 국어 영역에서는 ‘화법과작문, 언어와매체’ 중 어느 과목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한지, 수학 영역에서는 ‘확률과통계, 미적분, 기하’ 중 어느 과목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한지를 살피는 것이 아닐까. 

왜냐하면 현행 수능시험 국어ㆍ수학 영역의 점수가 공통 과목 점수를 활용하여 선택 과목 점수를 조정하는 방식으로 산출해 선택 과목별 응시 집단의 학력 수준과 출제 난이도 등에 따라 점수의 유ㆍ불리가 발생하기 때문이다.

한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주관하여 실시하는 수능시험과 수능 모의평가에서는 국어ㆍ수학 영역의 선택 과목별 점수를 공개하지 않지만, 시ㆍ도교육청이 주관하여 실시하는 학력평가에서는 국어ㆍ수학 영역의 선택 과목별 원점수 평균을 공개한다.

4월 학평에서 선택 과목별 원점수 평균은 수학 영역의 경우 미적분 47.73점, 기하 35.81점, 확률과통계 28.44점으로 미적분이 확률과통계보다 19.29점 높았다. 3월 학평에서도 미적분 45.44점, 기하 32.80점, 확률과통계 26.65점으로 미적분이 확률과통계보다 18.79점 높았었다.

국어 영역의 경우에는 언어와매체 67.55점, 화법과작문 58.03점으로 언어와매체가 화법과작문보다 9.52점 높았으며, 3월 학평에서도 언어와매체 59.98점, 화법과작문 55.91점으로 언어와매체가 화법과작문보다 4.07점 높았었다. 

그리고 선택 과목별 응시자 비율은 국어 영역의 경우 화법과작문 66.18%(189,902명), 언어와매체 33.82%(97,048명)로 화법과작문이 많았고, 수학 영역의 경우에는 확률과통계 54.52%(155,934명), 미적분 41.07%(117,473명), 기하 4.40%(12,592명)로 확률과통계가 가장 많았다. 3월 학평에서도 국어 영역은 화법과작문 65.35%(196,795명), 언어와매체 34.65%(104,362명)로 화법과작문이 많았고, 수학 영역의 경우에는 확률과통계 56.79%(170,622명), 미적분 39.08%(117,397명), 기하 4.13%(12,403명)로 확률과통계가 가장 많았었다.

그런데 수학 영역의 경우 미적분과 기하 응시자 비율이 3월 학평보다 1.99%포인트와 0.27%포인트 증가한 반면 확률과통계 응시자 비율이 2.27%포인트 감소하였다. 이처럼 3월 학평보다 미적분 응시자 비율이 증가한 것은 원점수 평균으로도 알 수 있듯이 미적분 응시자가 확률과통계보다 높은 성적 결과를 보인 것이 적지 않게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앞으로 치르게 될 6월ㆍ9월 수능 모의평가는 물론 11월에 치르게 될 2023학년도 수능시험에서도 미적분 응시자의 비율은 지난해와 비슷하게 다소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국어ㆍ수학 영역의 선택 과목과 관련해서 유념해야 할 부분이 있다. 그것은 국어 영역은 자신 있는 과목으로 선택하여 집중 대비하면 되지만, 수학 영역은 대학의 지원 계열에 맞춰 인문계 모집단위 지원자는 확률과통계, 자연계 모집단위 지원자는 미적분으로의 선택을 우선적으로 염두에 두고 대비하라는 것이다.

특히 수학 영역에서 1등급 인원이 미적분이 확률과통계보다 7, 8배 많다는 말만을 듣고 선택 과목을 변경하지 않았으면 한다. 만약 문과 수험생으로 수학 영역이 3등급 이하라면 미적분으로의 변경은 가능한 한 고려하지 않는 것이 좋다. 그래도 변경하고자 한다면 이번 4월 학평의 미적분 문제를 시험 볼 때와 동일한 조건 속에서 모두 풀어보고 난 다음 성적 향상 가능성과 대비 정도 등을 냉정히 판단하고 정했으면 한다.     

이번 4월 학평의 채점 결과를 3월 학평과 비교하여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사회탐구 영역 생활과윤리, 과학탐구 영역 생명과학Ⅰ 가장 많이 응시

이번 4월 학평에는 289,285명의 고3 수험생이 응시했다. 이는 3월 학평에 303,336명이 응시했던 것보다 14,051명이 감소한 것이다. 4월 학평에서 응시자 수가 이처럼 감소한 것은 2023학년도 수시 모집에서 가장 중요한 전형 자료 중 하나인 학생부 교과 성적의 바로미터가 될 3학년 1학기 중간고사 대비에 대한 부담으로 인해 그만큼 고3 수험생이 덜 응시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하지만, 이후 진행되는 6월ㆍ9월 수능 모의평가와 2023학년도 수능시험에서는 이보다 훨씬 많은 수험생들이 응시할 것이다. 따라서 이번 4월 학평 성적 결과로만 지원 대학과 모집단위를 정하지 않았으면 한다. 다만, 3월 학평 성적 결과와 비교해서 어느 영역과 과목의 성적이 향상하였는지, 또는 하락하였지 등을 살펴보고 그에 따른 영역/과목별 대비 계획을 좀 더 구체화시킬 필요는 있다.

이번 4월 학평의 영역 응시자 수는 한국사 영역이 289,285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영어 영역 288,738명, 국어 영역 286,950명, 수학 영역 285,999명, 탐구 영역 287,541명 순이었다. 이 중 선택 과목을 두고 있는 국어ㆍ수학 영역의 선택 과목별 응시자 수는 국어 영역의 경우 화법과작문 189,902명, 언어와매체 97,048명으로 화법과작문이 언어와매체보다 2.0배 더 많이 응시했다. 3월 학평에서도 화법과작문 196,795명, 언어와매체 104,362명으로 화법과작문이 언어와매체보다 1.8배 더 많이 응시했었다. 

수학 영역의 경우에는 확률과통계 155,934명, 미적분 117,473명, 기하 12,592명으로 확률과통계가 기하보다 12.4배 더 많이 응시했다. 3월 학평에서도 확률과통계 170,622명, 미적분 117,397명, 기하 12,403명으로 확률과통계가 기하보다 무려 13.8배 더 많이 응시했었다. 수학 영역에서 눈여겨봐야 할 선택 과목은 미적분으로 3월 학평보다 1.99%포인트 증가했다는 것이다.

이러한 국어ㆍ수학 영역의 선택 과목별 응시자 수는 6월과 9월 수능 모의평가와 11월 수능시험에서도 변동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수학 영역의 경우 미적분 응시자가 좀 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참고로 지난해의 경우 4월 학평에서 34.2%이었던 미적분 응시자 비율이 2022학년도 수능시험에서는 38.0%로 증가했었다. 

절대평가 9등급제로 시행되는 영어 영역의 응시자 비율은 3월 학평보다 약간 하락하였다. 3월 학평에서는 전체 응시자의 99.9%(302,984명)가 응시했는데, 이번 4월 학평에서는 전체 응시자의 99.8%(288,738)가 응시했다. 한국사 영역은 필수 영역으로 3월 학평과 마찬가지로 전체 응시자 모두가 응시했다. 

사회/과학탐구 영역은 통합으로 실시함에 따라 사회탐구를 몇 명이 응시했는지, 과학탐구를 몇 명이 응시했는지를 정확히 알 수는 없다. 다만, 선택 과목별 응시자 수가 발표되어 사회탐구가 과학탐구보다 좀 더 많은 수험생이 응시했다는 것은 알 수 있다. 예컨대 최대 선택 과목의 응시자 수가 사회탐구에서는 생활과윤리가 96,103명이었고, 과학탐구에서는 생명과학Ⅰ이 83,621명이었기 때문이다.

사회탐구 영역의 과목별 응시자 수는 생활과윤리 > 사회문화 > 한국지리 > 윤리와사상 > 정치와법 > 세계지리 > 동아시아사 > 세계사 > 경제 순이었다. 그리고 과학탐구 영역의 과목별 응시자 수는 생명과학Ⅰ > 지구과학Ⅰ 〉화학Ⅰ > 물리학Ⅰ > 생명과학Ⅱ > 지구과학Ⅱ > 화학Ⅱ > 물리학Ⅱ 순이었다. 이와 같은 사회/과학탐구 영역의 과목 선택 순위는 6월과 9월 수능 모의평가는 물론 11월 수능시험에서도 큰 변화 없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4월 학평 채점 결과에서는 3월 학평과 마찬가지로 영역 및 선택 과목별 원점수 평균과 표준편차를 비롯해 9등급 등급 구분 표준점수와 점수대별 누적 인원 분포표도 함께 보여주고 있다. 그런데 이러한 채점 결과 자료만을 보고 어느 영역이 유리하고, 어느 영역이 불리하고를 단순하게 판단해서는 안 된다.

영역별 출제 난이도와 응시자 수 등에 따라 응시 영역과 선택 과목 간에 점수 차가 3월, 4월, 7월, 10월 학평은 물론, 6월과 9월 수능 모의평가와 11월 수능시험에서도 나타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영역이나 과목을 변경하고자 할 때에는 원점수가 높다는 이유만으로 변경하지 않았으면 한다. 

또한 수능시험 성적표에는 영어ㆍ한국사ㆍ제2외국어/한문 영역은 원점수에 따른 절대평가 9등급으로 표기되고, 나머지 영역이나 과목들은 상대평가에 따른 표준점수ㆍ백분위ㆍ등급이 표기된다. 이 중 표준점수는 난이도가 쉽게 출제되면 낮은 점수로 나오고, 난이도가 어렵게 출제되면 높은 점수로 나온다.

이에 영역별 성적 향상 정도 등을 파악하고자 할 때에는 문제가 쉬었다, 어려웠다에 따라 점수가 변화하는 원점수나 표준점수보다는 전체 응시자 중에서의 성적 위치를 보여주는 백분위로 파악하는 것이 좋다. 아울러 영역 및 과목별 백분위를 기준으로 앞으로의 성적 향상 목표는 물론 학습 계획 등을 세워 꾸준히 실천해 나가길 당부한다.

수학 영역 가장 어렵게 출제되어 최고점 160점 기록

선택 과목을 두고 있는 국어ㆍ수학 영역의 표준점수 최고점은 국어 영역 135점, 수학 영역 160점이었다. 3월 학평에서는 국어 영역 144점, 수학 영역 165점이었다. 그렇다고 등급별 구분 표준점수에 있어서도 국어ㆍ수학 영역의 최고점처럼 25점의 점수 차를 보이지는 않았다. 1등급의 경우는 수학 영역 138점, 국어 영역 130점으로 8점의 점수 차를 보였고, 2등급의 경우에는 수학 영역 128점, 국어 영역 125점으로 3점의 점수 차를 보였으며, 3등급의 경우에는 수학 영역 118점, 국어 영역 117점으로 1점의 점수 차를 보였다. 하지만, 4등급의 경우에는 국어 영역 108점, 수학 영역 103점으로 국어 영역이 5점 높은 점수 차를 보였고, 5등급의 경우에도 국어 영역 96점, 수학 영역 89점으로 국어 영역이 7점 높은 점수 차를 보였다.

만점자 비율은 국어 영역 0.74%(2,111명), 수학 영역 0.08%(242)이었다. 3월 학평에서는 국어 영역 0.15%(445명), 수학 영역 0.00%(1명)이었고, 2022학년도 수능시험에서는 국어 영역 0.01%(28명), 수학 영역 0.63%(2,702명)이었다. 이러한 만점 비율로 볼 때 이번 4월 학평에서 국어ㆍ수학 영역은 3월 학평보다는 다소 쉽게 출제되었다고 볼 수 있다. 그러나 2022학년도 수능시험과 비교하면 국어 영역은 약간 쉽게 출제되었고, 수학 영역은 다소 어렵게 출제되었다고 볼 수 있다.   

사회/과학탐구 영역의 표준점수 최고점은 사회탐구의 경우 경제가 80점으로 가장 높았고, 이어 한국지리ㆍ정치와법 76점, 세계사 74점, 윤리와사상ㆍ동아시아사 73점, 세계지리ㆍ사회문화 72점, 생활과윤리 70점 순이었다. 이에 비해 1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경제가 73점으로 가장 높았고, 그 뒤로 세계사 72점, 한국지리ㆍ정치와법 71점, 윤리와사상ㆍ동아시아사 70점, 세계지리 69점, 사회문화 68점, 생활과윤리 66점 67점 순이었다. 1등급과 2등급 간의 구분 표준점수 차는 경제가 9점으로 가장 컸고, 이어 한국지리ㆍ세계사 7점, 정치와법 6점, 윤리와사상ㆍ세계지리ㆍ동아시아사 5점, 생활과윤리ㆍ사회문화 3점 순이었다.

과학탐구의 경우에는 지구과학Ⅱ가 86점으로 가장 높았고, 이어 생명과학Ⅱ 84점, 물리학Ⅱ 82점, 화학Ⅱ 81점, 지구과학Ⅰ 78점, 물리학Ⅰㆍ생명과학Ⅰ 75점, 화학Ⅰ 74점 순이었다. 그리고 1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지구과학Ⅱ 79점, 생명과학Ⅱ 78점, 물리학Ⅱㆍ화학Ⅱ 75점, 지구과학Ⅰ 71점, 물리학Ⅰㆍ화학Ⅰㆍ생명과학Ⅰ 68점 순이었다. 1등급과 2등급 간의 구분 표준점수 차는 지구과학Ⅱ가 19점으로 가장 컸고, 이어 생명과학Ⅱ 16점, 물리학Ⅱㆍ화학Ⅱ 10점, 지구과학Ⅰ 7점, 화학Ⅰ 5점, 물리학Ⅰㆍ생명과학Ⅰ 4점 순이었다.

이러한 영역/과목 간 등급 구분 점수 차는 난이도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고3 수험생들은 자신의 점수가 등급 내에서 어느 정도인지 반드시 확인해 둘 필요가 있다. 이는 앞으로 영역/과목별 대비 전략을 세우는 데 있어서 중요한 기준이 되어주기 때문이다. 비록 동일 등급이라고 하더라도 목표 점수를 세우고 대비하는 것이 수능시험 성적 향상에 도움된다.   

이에 더해 표준점수 최고점이 높은 영역이라고 해서 전체 등급별 구분 표준점수도 높을 것으로 예단하지 않았으면 한다. 아울러 이번 4월 학평에서 어렵게 출제되었다고 수능시험에서도 어렵게 출제될 것이라고 단정하지 않았으면 한다. 

절대평가 9등급제로 성적이 표기되는 영어 영역의 등급 간 응시자 비율은 1등급 4.77%(13,760명), 2등급 11.59%(33,477명), 3등급 18.73%(54,074명), 4등급 17.62%(50,883명), 5등급 13.65%39,413명) 등으로 5등급 이내가 66.36%를 차지했다. 이는 3월 학평에서 68.01%이었던 것보다 1.65%포인트 감소한 것이 된다.

 한국사 영역은 1등급 8.32%(24,074명), 2등급 8.50%(24,585명), 3등급 10.79%(31,227명), 4등급 13.80%(39,907명), 5등급 15.76%(45,032명) 등으로 5등급 이내가 57.17%를 차지했다. 이는 3월 학평에서 62.88%이었던 것보다 5.71%포인트 감소한 것이 된다.

이와 같은 영어와 한국사 영역의 등급별 응시자 비율 역시 6월ㆍ9월 수능 모의평가와 11월 수능시험에서도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표 1】4월 학력평가 수능시험 영역별 응시 인원 비교

영역

과목명

4월 학력평가

3월 학력평가

2022학년도 수능시험

인원

비율(%)

인원

비율(%)

인원

비율(%)

국어

화법과 작문

189,902

65.6

196,795

64.9

312,691

69.8

언어와 매체

97,048

33.5

104,362

34.4

133,889

29.9

수학

확률과 통계

155,934

53.9

170,622

56.2

222,011

49.5

미적분

117,473

40.6

117,397

38.7

170,484

38.0

기하

12,592

4.4

12,403

4.1

37,304

8.3

영어

288,738

99.8

302,984

99.9

445,562

99.4

한국사

289,285

100.0

303,336

100.0

448,138

100.0

사회/과학탐구

287,541

99.4

300,579

99.1

432,992

96.6

전 체

289,285

100.0

303,336

100.0

448,138

100.0

 

【표 2】4월 학력평가 사회/과학탐구 영역 응시 인원 비교

영역

과목명

4월 학력평가

3월 학력평가

2022학년도 수능시험

인원

순위

인원

순위

인원

순위

사회

탐구

생활과윤리

96,103

1

101,427

1

136,793

1

윤리와사상

22,866

4

25,388

4

31,399

4

한국지리

25,882

3

28,381

3

41,893

3

세계지리

19,130

6

19,473

6

31,221

5

동아시아사

14,286

7

14,735

7

23,053

7

세계사

11,753

8

12,527

8

17,552

8

정치와법

20,702

5

23,374

5

26,007

6

경제

5,207

9

6,426

9

5,495

9

사회문화

92,296

2

96,241

2

127,482

2

과학

탐구

물리학I

38,722

4

43,211

4

62,509

4

화학Ⅰ

47,982

3

54,066

3

73,582

3

생명과학I

83,621

1

93,313

1

134,726

2

지구과학Ⅰ

74,392

2

80,986

2

136,541

1

물리학Ⅱ

3,791

8

 

 

3,006

8

화학Ⅱ

4,246

7

 

 

3,317

7

생명과학Ⅱ

7,832

5

 

 

6,515

5

지구과학Ⅱ

5,253

6

 

 

3,570

6


【표 3】4월 학력평가 영역/과목별 원점수 평균 및 표준편차 비교

영역/과목명

4월 학력평가

3월 학력평가

2022학년도 수능시험

평균

표준편차

평균

표준편차

평균

표준편차

국어

화법과작문

58.03

22.02

55.91

20.36

56.25

17.86

언어와매체

67.55

24.41

59.98

22.28

수학

확률과통계

28.44

17.71

26.65

15.65

44.05

23.81

미적분

47,73

21.05

45.44

22.09

기하

35.81

20.60

32.80

19.15

사회

탐구

생활과윤리

26.21

11.68

24.01

10.10

30.00

12.50

윤리와사상

21.39

12.27

18.40

9.22

25.68

13.51

한국지리

21.27

11.12

18.12

9.48

29.17

13.89

세계지리

23.43

12.32

21.75

11.15

27.78

13.89

동아시아사

22.08

12.22

19.50

10.27

28.95

13.16

세계사

20.65

12.18

21.87

11.87

26.47

14.71

정치와법

20.50

11.16

18.53

10.61

31.43

14.29

경제

18.47

10.37

16.01

9.86

28.95

13.16

사회문화

23.50

11.95

23.57

11.25

28.57

11.90

영역/과목명

4월 학력평가

3월 학력평가

2022학년도 수능시험

평균

표준편차

평균

표준편차

평균

표준편차

과학

탐구

물리학I

23.40

10.61

17.46

9.41

25.56

11.11

화학Ⅰ

24.32

10.91

22.68

11.59

30.43

10.87

생명과학I

23.24

10.55

23.23

12.03

26.60

10.64

지구과학Ⅰ

20.66

10.62

21.60

11.68

22.73

11.36

물리학Ⅱ

16.75

10.27

 

 

26.32

13.16

화학Ⅱ

16.34

10.87

 

 

25.64

12.82

생명과학Ⅱ

15.64

9.98

 

 

26.25

12.50

지구과학Ⅱ

14.01

10.08

 

 

21.88

10.42




기사 이미지

 

에듀팡 로그인

반갑습니다.

회원님의 계정 상태가 휴면계정에서 정상계정으로 복구되었습니다.

에듀팡 이용에 앞서
회원정보수정 페이지에서 개인정보의 변동내역을 확인해 주세요.